선진국의 화장품 위해평가 배울 기회

식약처, ‘2017 화장품 위해평가 국제 심포지엄’ 개최

문상록 기자 mir1967@cmn.co.kr [기사입력 : 2017-08-23 오후 2:29:22]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문상록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오는 8월 28일 쉐라톤서울팔래스강남호텔(서울시 서초구 소재)에서 ‘2017 화장품 위해평가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화장품 제조자·개발연구자 등에게 미국, 유럽 등 화장품 규제 선진국에서 실시한 위해평가 사례를 발표함으로서 국산 화장품 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발표내용은 △미국 및 유럽의 화장품 위해평가 사례 공유 △호주 및 일본의 화장품 위해평가 및 안전성 평가 사례 공유 △국내 화장품 위해평가 연구 동향 안내 등이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국가산업화학물질 신고·평가 기관(NICNAS-호주) △다우지엠비에이치(Dow GmbH-스위스) △알타미라(Altamira-미국) △일본화장품공업협회(JCIA-일본) 등이 참석해 사례를 발표할 예정이다.


안전평가원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국내 화장품 업계는 안전관리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는 계기가 됨으로서 국산 화장품의 국제 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