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해조류 ‘후코스’로 화장품‧건식 개발

완도군, 해림후코이단과 3자 업무협약 … 항암, 피부개선 등 다양하게 응용

신대욱 기자 woogi@cmn.co.kr [기사입력 : 2017-09-04 오후 5:23:17]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한국콜마가 전남 완도군, 해림후코이단과 3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바다의 천연성분인 후코스를 활용해 다양한 기능의 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인다. 왼쪽 세 번째부터 한국콜마 허용철 사장, 전라남도 완도군 신우철 군수, ㈜해림후코이단 이지효 대표.

[CMN 신대욱 기자] 화장품·의약품·건강기능식품 ODM 전문기업 한국콜마가 바다의 천연성분인 ‘후코스(Fucose)’를 활용해 다양한 기능의 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인다.


회사측은 1일 전라남도 ‘완도군’, ‘해림후코이단’과 ‘해조류 자원의 공동연구개발 진행을 위한 3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후코스(Fucose)’ 연구와 제품화에 나선다. 후코스는 항암 효과로 널리 알려진 해조류 속 ‘후코이단(Fucoidan)’의 주성분으로 체내 세포 강화와 면역력 증진, 기억력 향상 등 탁월한 효능을 보유한 천연물질이다.


1일 전라남도 완도군에서 진행된 3자 업무협약(MOU)에는 신우철 완도군수, 허용철 한국콜마 사장, 이지효 해림후코이단 대표 등이 참석했다. 완도군에서 생산되는 해조류에 함유된 후코스를 한국콜마와 해림후코이단이 공동으로 연구개발하고, 한국콜마가 이를 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 원료로 개발하는 내용이다.


후코스는 후코이단의 핵심성분이다. 후코이단은 미역, 다시마 등 해조류에 함유된 천연 물질로 암세포의 자살을 촉진하고 암 환부의 성장을 억제해 항암 효과에 탁월한 성분으로 널리 알려졌다. 다당류(여러 당들이 결합되어 있는 형태)인 후코이단은 단당류인 후코스를 중심으로 구성돼 있는데, 후코스는 더 강력한 항암, 항염, 면역력 강화 효과로 차세대 바이오물질로 주목받고 있다.


후코스 함량이 많을수록 좋은 후코이단으로 분류된다. 후코스를 연구개발하기 위해 높은 기술력은 필수다. 해조류에 0.3% 정도 함유된 미량물질인 후코이단에서 주성분인 후코스를 추출해내야 하기 때문이다.


허용철 한국콜마 사장은 “후코스를 한국콜마의 우수한 기술력으로 연구개발하고 제품화시킬 수 있어 기대가 크다”며 “면역력 증가와 항염, 체내 세포 강화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후코스를 활용해 새로운 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그만큼 후코스는 다양하게 제품에 적용할 수 있다. 우선 후코스는 세균이나 박테리아가 침투하는 것을 막고 세포 재생 기능을 수행, 미세먼지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것은 물론 근본적인 피부 면역력을 높이는 화장품으로 개발할 수 있다.


또 천연 보습 역할도 수행, 이를 화장품에 적용하면 뛰어난 보습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멜라닌 합성을 억제해 피부 미백에도 도움을 주며, 피부 결합조직의 분해를 막아 노화 방지에도 효과적이어서 다양한 화장품 영역으로 응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면역 질병인 대상포진이나 기관지염에도 효과적이다.


한국콜마 연구원은 “후코스는 우리 몸 속 세포를 강화해 위염 등 염증성 질환의 증상 완화, 헬리코박터균의 증식 억제 등 다양한 효능을 지녔다”며 “화장품과 더불어 건강기능식품 분야에서도 여러 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