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오, 지난해 영업익 전년대비 57.7%↓ ‘수익성 악화’

매출 정체, 영업이익·당기순이익 전년대비 반토막 이하로 대폭 하락

박일우 기자 free@cmn.co.kr [기사입력 : 2018-02-09 오전 11:48:28]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박일우 기자] 지난해 클리오의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이 반토막 이하로 뚝 떨어졌다. 매출도 전년대비 9000만원 오르는데 그쳤다.


클리오(대표 한현옥)는 2017년 연결기준 매출 1937억, 영업이익 109억, 당기순이익 75억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수준을 유지했으나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57.7%, 당기순이익은 63.8%나 대폭 하락했다.


회사 측은 사드로 인한 중국 매출 감소와 신규 브랜드 개발 등 투자 확대에 따른 일회성 비용 증가를 수익 악화 요인으로 꼽았다.


자료원=전자공시시스템.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