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 소재 '그래핀' 사용한 마스크 시트 개발

아이크래프트, 안전성 확보한 '그래핀 마스크 시트' 국내 최초 출시

문상록 기자 mir1967@cmn.co.kr [기사입력 : 2020-02-05 오후 2:36:54]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문상록 기자] 위조 방지 보안 기술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 아이크래프트(대표이사 박우진)가 첨단 신소재로 알려진 ‘그래핀(GRAPHENE)’을 활용한 마스크팩 시트를 개발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해 5월 그래핀 제조업체인 영국 Haydale사로부터 공급을 약속받는 계약을 맺은 아이크래프트는 그래핀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구상하던 중 화장품용 ‘마스크 시트’에 그래핀을 처음으로 적용하는 결정을 내리고 이미 생산을 시작해 국내 2개 브랜드에 공급을 시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핀’은 탄소 원자가 한 층으로 이루어진 벌집구조를 가진 소재로 강철보다 200배 이상의 강도를 자랑하며 전기와 열전도성이 뛰어나고 투과도 또한 높은 물질이다. 또한 초경량으로 원자 1개 층의 얇은 두께여서 마스크 시트 원단에 적용해도 전혀 이물감이 느껴지지 않으면서 기존 부직포와는 다른 부대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 아이크래프트 관계자의 설명이다.


그래핀 마스크 시트는 높은 전기 전도성으로 인해 생체전류로 인한 미세전류가 흐를 수 있도록 도와 피부의 대사를 촉진시키고 탄소에서 추출한 그래핀이 원적외선을 방출해 피부 스트레스를 줄이고 혈액순환을 도우며 피부 밸런스를 유지하는 효과를 나타내고 있다.


특히 2~3년 전부터 선보여지고 있던 중국의 관련 제품들이 안전성에서 문제를 드러내고 있음을 확인한 아이크래프트는 이를 보완하는데 심혈을 기울여 안전을 확보하는 동시에 국내 나노물질 전문 업체, 섬유(시트) 전문 업체와 함께 완성도를 높이는 한편 디자인 특허를 비롯한 관련 특허도 3건이나 출원했다.


아이크래프트 관계자는 “약 6개월에 걸쳐 시험평가를 거치며 유해물질 제로에 성공했고 이전 마스크 시트가 화장품 에센스를 얼굴 위에 머무르게 하는 기능에 국한됐다면 ‘그래핀 마스크 시트’는 에센스의 흡수를 돕는 것은 물론 원적외선 방사, 항균, 탈취의 추가 적인 기능도 구현되도록 설계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내 10여개의 OEM/ODM 업체, 화장품 브랜드에서 높은 관심과 함께 도입을 진행 중에 있으며 중국 화장품 업체에서도 도입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동남아시아 진출도 진행 중이어서 태국의 인쇄 및 화장품 부자재 생산 업체인 ‘TKS’와 협력하여 영업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아이크래프트는 현재 월 100만장의 생산이 가능한 수준이나 2분기부터는 월 300만장 이상 생산이 가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특히 그래핀 관련한 다양한 제품 확장에 노력하고 그래핀 물질을 위조방지 보안솔루션인 ‘브랜드세이퍼(http://www.brandsafer.com)’에도 적용해 기존 사업과 신규 사업간 시너지를 꾀할 예정이다.


아이크래프트의 제품이나 제휴사 제품은 고품질 영국산 그래핀을 사용해 제조하며 이를 보장하는 ‘Graphene inside from U.K’ 로고를 사용할 수 있다.


한편 NI(Network Infrastructure)를 주력사업으로 하는 IT전문기업 ‘아이크래프트’는 2014년 위조방지 보안사업 브랜드세이퍼에 이어 또 하나의 신규 사업인 그래핀 관련 사업으로 내실 있는 사업 확장을 모색하고 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