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달라진 화장품업계 키워드 'M.A.S.K'

화해, 리뷰 트렌드로 본 2020 상반기 결산 트렌드 발표
순한 클렌징‧안티 트러블‧스킵 케어‧쿨링 트렌드 뚜렷

심재영 기자 jysim@cmn.co.kr [기사입력 : 2020-07-06 오후 2:05:11]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화장품 정보 플랫폼 화해를 운영하는 버드뷰는 사용자 리뷰 데이터 분석을 통해 2020 상반기를 정리하는 뷰티 키워드로 ‘마스크(M.A.S.K)’를 선정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화해가 선정한 마스크(M.A.S.K)는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네 가지 뷰티 트렌드인 ‘순한 클렌징(Mild Cleansing)’, ‘안티 트러블(Anti-trouble)’, ‘스킵 케어(Skip-care)’, ‘쿨링 제품(Keep cooling)’의 알파벳 앞 글자를 합성한 용어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뷰티업계 주요 흐름을 담았다.


화해의 올 상반기(1월~6월)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지난 1월 20일 국내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사용자 리뷰에 마스크 키워드 출현율이 크게 상승했고,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전년 동기 대비 8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전에는 미세먼지 영향으로 환절기에만 마스크를 착용했다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마스크 착용이 필수가 되면서 마스크가 피부 고민의 주범이 되고 화장품 구매에도 큰 영향을 끼진 것으로 보인다.


화해는 상반기 등록된 리뷰 중 마스크 키워드를 포함한 텍스트를 분석한 결과, 마스크 착용 일상화로 민감해진 피부를 위해 '순한 클렌징(Mild Cleansing)' 제품의 사용이 급증했다고 밝혔다. 마스크를 쓰면 피부 표면의 온습도가 높아지면서 피부 자극이 심해지기 때문에 클렌징 제품 리뷰에서 전년 대비 ‘저자극’, ‘약산성’ 키워드가 5배 이상 늘어나는 움직임을 보였다. 또, 예민해진 피부 때문에 화장도 얇아져 전보다 순한 클렌징 제품을 찾는 경향도 보였다.


부직포로 제작된 마스크로 인해 트러블 발생 확률도 높아지자 스킨케어 품목에서는 '안티 트러블(Anti-trouble)'의 인기도 크게 늘었다. 특히, 앰플과 세럼, 에센스 제품 리뷰에서 ‘트러블’, ‘진정’ 키워드가 전년 대비 3배가량 증가하면서, 마스크 착용으로 올라온 트러블을 진정시키고 예민해진 피부 회복에 더욱 집중하는 흐름을 살펴볼 수 있었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함께 마스크 착용이 지속되면서 불필요한 단계는 건너뛰고 꼭 필요한 화장품만 사용하는 '스킵 케어(Skip-care)' 트렌드는 상반기 내내 이어졌다. 화해 사용자들의 리뷰에서도 메이크업 단계를 최소화하고 톤업 기능이 있는 선크림을 사용하거나, 쿠션이나 파운데이션 대신 톤업 크림을 사용을 선호하는 추세가 두드러졌다. 실제 화해 앱 내 선크림 제품 리뷰에서 코로나19 이후로 ‘톤업’ 키워드는 20배나 증가해 메이크업에 있어 스킵 케어 트렌드가 강세임을 보여줬다.


이어 때이른 더위로 인해 '쿨링 제품(Keep cooling)'에 대한 관심도 크게 증가했다. 마스크 착용으로 열과 땀이 원활히 배출되지 못하면서 달아오른 피부 온도를 낮춰 주는 젤이나 미스트 제품 리뷰에서 마스크 언급량이 최근 두 달간 전년 동기 대비 10배 이상 늘어났다. 동시에 ‘쿨링’, ‘수분 충전’ 키워드 출현율도 대폭 상승했다.


버드뷰 이웅 대표는 “올 상반기는 코로나19 로 인한 마스크 필수 시대가 도래하면서, 스킨 케어부터 메이크업까지 전반적으로 마스크의 영향을 피해갈 수 없었다”며 “화해는 써 본 사람들의 실제 리뷰를 바탕으로 한 트렌드 분석을 통해 변화하는 업계 흐름을 읽고 소비자들의 합리적인 화장품 선택을 돕는 조력자 역할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