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힐, 티트리·세범 선크림 5분에 1개씩 팔려

출시 한달만에 누적판매 1만개 돌파... 야외활동 필수템으로 인기몰이

박일우 기자 free@cmn.co.kr [기사입력 : 2022-05-13 오후 1:05:42]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 메디힐의 선크림 신제품
2티트리 수딩 선크림세범 밸런싱 선크림이 출시 한 달여 만에 누적판매 1만개를 돌파했다. 5분에 1개씩 팔린 셈이다.

13일 회사 측에 따르면, 3월말 출시된 메디힐 티트리 수딩 선크림세범 밸런싱 선크림은 지난 325일부터 4월 말까지 올리브영 누적판매 9,511개를 기록했으며, 상승세를 타고 52주차에 누적판매 1만개를 돌파했다.

회사 측은 선크림 신제품 2종은 브랜드 노하우와 뷰티 트렌드를 담은 제품력을 바탕으로 소비자의 사랑을 받고 있으며, 엔데믹 특수로 외출이 활발해진 시점에 선케어 제품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는 분위기와 맞물려 야외활동 시 챙겨야 할 파우치템으로도 주목받고 있다고 전했다.

메디힐은 티트리 에센셜 마스크제품을 통해 지난 2011년부터 2021년까지 11년 연속으로 올리브영 마스크팩 카테고리 내 누적 판매 1위를 달성하며 명실상부한 티트리 1으로 자리매김한 데 이어, 이번 신제품 티트리 수딩 선크림세범 밸런싱 선크림을 론칭해 순한 성분으로 피부에 진정을 전하는 선케어 라인업을 강화했다.

메디힐 티트리 진정 노하우를 깊이 담아낸 티트리 수딩 선크림은 독점 개발 조성물인 티트리 카밍 바이옴성분을 포함해 자외선 차단뿐만 아니라 민감해진 피부에 진정·수딩 케어를 동시에 선사하며 소비자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100% 무기자차 세범 밸런싱 선크림은 효과적인 선케어는 물론 보송한 마무리감으로 피지를 케어하고 자연스럽게 피부 톤을 밝혀준다는 점이 특징이다.

한편, 메디힐은 선크림 신제품 2티트리 수딩 선크림세범 밸런싱 선크림5월 한 달간 메디힐 온라인샵을 통해 각 정가에서 1만원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며, 올리브영에서는 티트리 수딩 선크림을 약 60% 할인 판매 중이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