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페리, '라이브커머스' 시장 본격 진출

사내 독립 기업 '라이버스(LIVERSE)' 출범

심재영 기자 jysim@cmn.co.kr [기사입력 : 2022-05-30 오전 10:57:23]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뷰티&라이프스타일 인플루언서 비즈니스 그룹 레페리(대표 최인석)가 라이브커머스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레페리는 라이브커머스 전문 사내 독립 기업(CIC) ‘라이버스(LIVERSE)’를 공식 출범한다고 30일 밝혔다.

레페리 측에 따르면 라이버스는 기존 흩어져있던 라이브커머스 관련 사업들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신설된 레이블로 P2C(Person to Community Commerce) 기반의 차별화된 커뮤니티형 라이브커머스 비즈니스를 모델로 한다. 202310조원 규모의 라이브커머스 시장 선점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라이버스는 사람중심의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이를 위해 라이브테크(Live Tech)’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다. 브랜드 맞춤형 진행자 매칭부터 인플루언서 바이럴 콘텐츠 기획과 구성까지 CR(Commerce Relations)과 데이터에 기반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이와 함께 레페리는 커뮤니티형 라이브커머스 전문인력 발굴과 양성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올 하반기 라이버스 산하에 정부 인증 전문 교육기관인 라이버스 아카데미를 설립하고 200명 이상의 쇼호스트와 크리에이터 배출할 예정이다. 각 영역별 전문가들을 강사진으로 구성해 예비 쇼호스트와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 스피치, 커뮤니티 운영에 대한 이론과 실무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