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어달리아, 배우 한효주‧가수 비비 브랜드 앰버서더 발탁

두 모델과 함께 '셀프 러브', '자신감' 메시지 담은 브랜드 캠페인 진행

신대욱 기자 woogi@cmn.co.kr [기사입력 : 2022-08-12 오후 2:41:11]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론칭 5주년을 맞은 비건 뷰티 브랜드 디어달리아(DEAR DAHLIA)’가 배우 한효주와 가수 비비를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했다.

디어달리아는 두 셀럽을 뮤즈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본인만의 독보적인 매력으로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은 점을 꼽았다. 부드러우면서도 강인한 분위기의 배우 한효주, 솔직하고 당당한 애티튜드가 돋보이는 가수 비비와 함께한 브랜드 캠페인을 통해 ‘Self-love’자신감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디어달리아는 20178월 비건 뷰티 브랜드로 출범해 국내외 뷰티 시장에서 비건 트렌드를 이끌어왔다. 회사측은 론칭 5년만에 프랑스의 대표적인 럭셔리 백화점 갤러리 라파예트(Galeries Lafayette)’에서 샤넬, 디올과 함께 TOP 10 뷰티 브랜드로 자리잡았다고 밝혔다. 2019, 2021년에는 라파예트의 핵심 매장인 파리 샹젤리제점에서 수많은 명품 브랜드들을 제치고 뷰티 브랜드 매출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2019년 코스모프로프 아시아에서 메이크업 부문 대상을 받았으며, 2022년에는 코스모프로프 노스 아메리카에서 언론미디어 에디터가 선택한 ‘2022 프레스 오피셜 픽에 선정되며 해외 뷰티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디어달리아는 론칭 5주년 기념으로 어느 때보다 풍성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8월 한 달 동안 전 제품 30% 할인 혜택은 물론 811일부터 일주일간 매일 다른 제품을 특별한 가격에 선보인다.

디어달리아 박래현 대표는 앞으로 디어달리아의 얼굴이 된 브랜드 앰버서더 한효주와 비비를 통해 디어달리아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에 귀 기울여달라더욱 많은 소비자들에게 럭셔리 비건 뷰티를 알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