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샤 가맹점주협의회, 전재수 의원에 감사편지 전달

지난해 국정감사 지적으로 가맹본부-가맹점주 상생합의 이끌어

심재영 기자 jysim@cmn.co.kr [기사입력 : 2021-03-22 오후 3:33:53]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권태용 미샤 가맹점주협의회장(왼쪽)과 전재수 의원(오른쪽) [사진제공=전재수의원]

[CMN] 더불어민주당 전재수 의원(부산 북‧강서구 갑,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은 지난 19일 미샤 가맹점주협의회 권태용 회장이 부산 사무실을 방문해 상생협의안 마련에 대한 감사편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미샤 가맹점주들은 본사의 가맹점-온라인몰 간 차별정책과 무리한 판매경로 확장으로 2년 사이 100여 곳 이상 폐점하는 등 고통을 받아왔다. 더욱이 코로나19로 화장품 시장의 침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오프라인 매장 간 차별정책까지 더해지면서 가맹점의 경영난이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전재수 의원은 2020년 공정거래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미샤의 가맹본부인 에이블씨엔씨를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공급가 차별 등 가맹점 불공정거래 행위를 지적하고, 상생 노력을 당부해 국회와 언론에 관련 문제를 공론화했다.


전재수 의원 측에 따르면 전 의원은 특히 지난해 10월부터 여러 차례 상생 협의를 추진하면서 가맹점주의 구체적인 보호 방안 마련에 힘써왔다. 그 결과 지난 12일 ‘가맹본부-가맹점주 간 상생합의한’ 마련을 도출해 내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


상생합의안에 따라 본사와 가맹점주협의회 간 정기적인 협의체가 구성되고, 가맹점 재고 부담 완화, 온라인 수익 공유, 타 유통채널과의 공정한 환경 조성 등 7개 사안에 지원 정책이 도입돼 가맹점주의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권태용 미샤 가맹점주협의회장은 “전재수 의원이 없었다면 지금의 상생협의안은 결코 마련되지 못했을 것”이라며, “약자의 아픔을 외면하지 않고, 기까이 우리들 편에 서서 싸워준 전재수 의원의 배려와 은혜에 감사할 뿐”이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전재수 의원은 “많은 노력 끝에 미샤 가맹점본부와 가맹점주 간의 상생협의안이 도출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가맹거래의 공정한 유통 질서 확립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미샤 가맹점주협의회가 전재수 의원에게 전달한 감사편지 [사진제공=전재수의원]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