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제약, 이지엔 필리핀과 3년 총판 계약

왓슨스 필리핀 전 매장 이지엔 입점 … 활발한 현지 마케팅도 전개

신대욱 기자 woogi@cmn.co.kr [기사입력 : 2021-11-19 오후 3:59:08]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의 셀프 헤어 스타일링 브랜드 ‘이지엔(eZn)’이 아세안 지역 뷰티 신흥 시장인 필리핀에 3년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


동성제약은 이번 총판 계약을 통해 왓슨스 필리핀 전 지역 350개 매장 및 온라인몰에 이지엔 브랜드를 입점하게 됐다. 동성제약은 이지엔의 ‘푸딩 헤어컬러’ 염모제와 블리치 라인 ‘블랙빼기’, 헤어케어 라인 ‘닥터본드’ 등 라인별 대표 제품들의 필리핀 화장품 인허가를 완료했다. 이를 기반으로 필리핀 시장에 이지엔을 ‘토탈 헤어스타일링 브랜드’로 선보일 방침이다.


동시에 중국에서 최초로 운영을 시작한 ‘글로벌 이지에디터’를 필리핀에서도 운영할 계획이다. 필리핀 소비자는 K-POP을 포함한 한류 컨텐츠에 특히 관심이 높고, 한국 제품에 대한 높은 신뢰도를 갖고 있다. 이러한 시장 특성에 걸맞은 홍보 활동을 진행할 수 있는 현지 대학생 서포터즈를 선발, 이지엔이 필리핀 소비자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동성제약은 필리핀 최대 이커머스 플랫폼인 ‘라자다(Lazada)’와 ‘쇼피(Shopee)’에 이지엔 브랜드몰을 개설하고, 프리미엄 온라인 유통인 ‘BeautyMNL’, ‘HairMNL’ 등으로 판로를 확장할 계획이다.


동성제약 관계자는 “이지엔 브랜드가 국내 시장에서의 성공에 힘입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위드 코로나에 대한 기대감으로 전 세계적으로 색조 제품 소비가 다시 활기를 띄고 있어 이지엔의 유니크한 제품들로 승부수를 띄우고자 한다”고 전했다.


한편, 동성제약은 필리핀 외에도 싱가포르, 베트남, 태국,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시장에 이지엔 브랜드를 런칭했으며, 공격적인 영업‧마케팅을 통해 시장 점유율을 확대해가고 있다. 특히 활발한 고객 커뮤니케이션으로 싱가포르 가디언이 주최한 ‘Guardian Health Beauty Award 2021’에서 ‘Influencer’s Choice’와 ‘Best Newcomer’ 부문을 동시 수상하기도 했다. 또 인도네시아 및 중동 국가 신규 진출을 위해 이지엔의 할랄 인증을 함께 진행 중이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