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해, 중소 브랜드 성장 적극 지원 ‘브랜드 부스팅’

성장 가속화 프로그램 BBP 운영…참여 브랜드 70% 상위 5위 진입

CMN 편집국 기자 [기사입력 : 2024-05-08 17:37:23]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뷰티 플랫폼 화해를 운영하는 버드뷰(대표 이웅)는 중소 브랜드의 성장을 가속화하는 프로그램인 브랜드 부스팅 프로그램(Brand Boosting Program, 이하 BBP)’에 참여한 브랜드의 주력 제품 평균 거래액 성장률이 약 30,000%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BBP는 제품력 있는 중소 브랜드의 성장 촉진을 위해 앱 내에서 브랜드 노출 및 인지도 증대, 리뷰 등의 콘텐츠를 확보해 구매 전환을 일으키는 다양한 비즈니스 도구를 제공한다. 초기 브랜드들은 고관여 소비자들의 피드백을 활용해 브랜딩 자산을 쌓을 수 있다.

화해가 보유한 고유한 자원 및 노하우를 집약해 기획된 BBP커머스 기획전 진행 화해 뷰티 전문가들의 판매·마케팅 컨설팅 단독 기획 상품인 ‘Only화해론칭 화해 유저 대상 광고 및 마케팅 지원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지난해 8월 론칭한 BBP에는 총 12개의 브랜드가 참여했으며, 이 중 약 70%의 브랜드가 카테고리 랭킹 5위 내 진입했을 뿐만 아니라 비건 마스크팩 브랜드 프리메이’,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메디힐등은 2023 화해 뷰티 어워드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특히 프리메이의 경우 올리브 시카 카밍 앰플 마스크출시 후 화해 앱 내 제품 조회 수 4,600% 증가, 거래액이 280,000% 폭증했으며,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2023 하반기 베스트 신제품 시트마스크 부문 1위를 기록했다.

이웅 버드뷰 대표는 제품력은 있지만 유통 채널을 확보하기 어려운 초기 브랜드들이 BBP를 통해 탄탄한 성장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고도화시켜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뷰티 시장에서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크린뷰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