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입술엔 '립세린' 더후·숨·오휘 립세린 출시

LG생활건강, 럭셔리 립세린으로 립 케어 시장 '고급화' 주도

CMN 편집국 기자 [기사입력 : 2023-11-23 12:06:26]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LG생활건강(대표 이정애)은 강력한 보습 효과로 동안 입술을 완성할 수 있는 럭셔리 립세린 3종을 출시했다. 립세린은 입술 피부의 5대 고민인 각질, 주름, 보습, 탄력, 윤기를 관리하는 3세대 기능성 립 케어로 휴대성과 사용성, 기능성이 최적화된 새로운 개념의 화장품이다.

LG생활건강은 최근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 더 히스트리 오브 후37˚’, ‘오휘에서 잇따라 립세린을 선보이며 기능성 립 케어 시장의 고급화를 주도하고 있다. 립세린은 기존 립 밤과 립 마스크의 효과를 그대로 살린 듀얼 기능, 입술뿐만 아니라 입 주변도 관리할 수 있는 멀티 유즈립 케어다. 입술과 입가에 수시로 바르며 직접적으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할 수 있어, ‘슬로 에이징을 찾는 소비자에게 적합한 제품이다.

더후는 순도 99.5%의 순금과 항산화 성분인 비타민E를 함유한 더후 로얄 에센셜 골든 립세린을 출시했다. 궁중 비방 공진비단성분을 기본으로, 왕후를 위한 대표적인 궁중 보석인 금, 진주, 호박을 함유해 영양과 탄력을 동시에 관리하고 생기 있는 입술을 선사한다.

37˚에서는 외부 노출로 지친 입술을 진정시키고 대자연의 에너지로 건강함을 채워주는 스킨-스테이 모이스처 립세린을 선보였다. 숨의 새로운 색조 라인인 스킨-스테이는 피부 친화적인 메이크업으로 숨 쉬는 듯한 편안한 피부를 선사하는 럭셔리 클린 뷰티를 추구하고 있다.

오휘 미라클 모이스처 립세린은 강력한 보습 효과로 입술을 촉촉하게 만들고 광채를 살려주는 제품이다. 보습에 특화된 오휘 미라클 모이스처라인에서 나온 첫 번째 립 케어로, 입술 보습력 개선에 집중했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립세린은 다양한 환경과 생활 습관에서 발생하는 입술 고민을 틈새 안티에이징케어로 개선해 동안 입술을 완성할 수 있다면서 연말연시 소중한 사람에게 센스 있는 선물로 제격이라고 말했다.

앞서 LG생활건강은 더마 화장품 브랜드 CNP를 비롯해 빌리프, 비욘드, 글린트 등 6개 브랜드에서 립세린을 출시했으며, 올 연말까지 16개 화장품 브랜드에서 립세린을 선보일 예정이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크린뷰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