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니모리, 작년 1분기 보다 영업이익 329.1% 증가

연결매출액 418억, 영업익 23억 달성…유통망 다각화로 좋은 흐름

CMN 편집국 기자 [기사입력 : 2024-05-20 10:51:57]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토니모리가 1분기 매출액 418, 영업이익 23억을 기록했다고 지난 16일 공시했다.

토니모리의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3.9%, 영업이익은 329.1% 증가한 수치로, 7년 만에 연결 흑자전환에 성공한 작년에 이어 흑자 기조를 유지하며 좋은 흐름을 이어나가고 있다.

토니모리의 이번 성과는 신규 유통채널 입점을 통한 매출 증가와 자회사들의 실적 개선에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토니모리는 코로나 이후 계속적인 오프라인 매장수 감소로 유통망 다각화에 힘써왔다.

그 결과, 올해 초 PX 군마트에 ‘BIOEX 셀펩타이드3종세트더 그린티 트루바이옴 수분 올인원 포맨’ 2가지 제품을 영내외 1200개 매장에 입점했으며, 올리브영 오프라인 매장에도 겟잇틴트 워터풀 버터’ 10SKU가 입점과 동시에 베스트셀러를 기록하는 등 고객과의 접점을 지속적으로 늘려 나가고 있다.

또한, 최근 뷰티성지로 떠오르고 있는 다이소에 본셉(Boncept)’ 브랜드를 런칭하며, 레티놀 기초라인 6종을 선보이기도 했다. 해당 라인은 가성비와 효능을 모두 잡은 제품으로 특히 레티놀 2500IU 링클샷 퍼펙터5,0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에도 불구하고, 식약처에서 주름 개선 기능성 인증까지 받은 제품으로 입소문 나며 품절 대란이 일고 있다. 토니모리는 신규 채널의 영향으로 올해 매출 볼륨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토니모리의 자회사들 역시 작년 턴어라운드 성공에 이어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주요 자회사인 화장품 OEM/ODM메가코스는 전년 동기 대비 76.7% 성장한 매출액 132억을 달성했다. 화장품 제조업황이 호조를 맞이하며 고객사 수주가 계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이번년도는 생산CAPA 확장을 위해 설비 증설을 진행 중이며 이를 통한 지속적인 외형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토니모리 관계자는 매출성장 가능성이 큰 채널들을 신규로 진입하는 해인만큼 당사에서는 이번년도 신규채널에 대한 기대가 크다. 또한 로드샵 1세대 브랜드가 아닌 글로벌 뷰티브랜드로서의 다양한 활동을 보여줄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크린뷰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