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올 1분기 매출 3027억원 견조세 유지

고부가 코폴리에스터 포트폴리오 전략, 도입약품 판매 효과

CMN뉴스팀 기자 [기사입력 : 2023-05-12 23:10:05]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SK케미칼이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올 1분기에도 견조한 실적을 이어갔다. 1분기 별도기준 매출 3,027억원, 영업이익 255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 5%, 영업이익 0.3% 증가한 것으로 지난 9일 공시했다.

글로벌 경기 침체 등의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코폴리에스터 고부가제품 포트폴리오 전략과 도입약품의 양호한 판매가 지속되어 견조세를 유지했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2,884억원, 영업이익은 254억원이다.

그린케미칼 부문 코폴리에스터 사업의 경우 1분기 매출은 1,895억원으로 전년(2,017억원) 동기대비 6%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261억원으로 전년(233억원) 동기대비 12%나 증가했다. 지속적인 용도개발과 화장품 용기 등에 사용되는 고부가 포트폴리오 강화로 수익성을 확보했다.

라이프 사이언스 부문의 제약(Pharma) 사업 1분기 매출은 862억원, 영업이익은 70억원이다. 천연물 치료제 등 기존 제품과 꾸준한 성장 및 포트폴리오 확대를 위해 도입한 제품의 판매가 양호하게 유지되어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 늘었다. 다만 판관비 증가와 일부 품목 약가 인하로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23% 감소했다.

송기석 SK케미칼 가치혁신실장은 글로벌 경기 침체와 제반 비용 증가로 우호적이지 않은 경영환경이 지속되고 있으나, 그린케미칼 사업의 고부가제품 포트폴리오 확대와 더불어 제약 사업의 천연물 치료제 등 기존 제품과 도입약품의 안정적인 판매가 앞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