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맥스, 전시소통 플랫폼 '코스맥스 메타' 오픈

메타버스 플랫폼 공개 … 시공간 제약 없는 고객과의 소통 강화
디지털 쇼케이스 '메인 홀' 고객사 전용 공간 '파트너십 홀' 운영

CMN뉴스팀 기자 [기사입력 : 2023-05-22 09:01:46]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코스맥스가 올해 초 맞춤형 화장품 플랫폼 ‘3WAAU(쓰리와우)’를 공개한데 이어 메타버스 플랫폼을 선보이며 디지털 전환(DT)을 가속화하고 있다. 지난 18일 코스맥스는 디지털 전시 및 고객사 소통 플랫폼 코스맥스 메타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메타버스는 현실 세계와 가상 세계가 상호작용하며 진화하는 디지털 생태계를 말한다. 최근 국내외 기업들이 고객사 및 소비자와의 소통 채널로 폭넓게 사용하는 추세다. 코스맥스 역시 DT의 일환으로 코스맥스 메타를 구상했다.

코스맥스는 지난 2020년부터 AI 활용 처방, 맞춤형 화장품, 메타버스 등 디지털 코스맥스로의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그 결과로 올 초 AI 사용감 측정 기술을 공개했다. 이어 지난 3월엔 1260만 가지 조합이 가능한 맞춤형 화장품 플랫폼 3WAAU(쓰리와우)도 선보였다.

코스맥스 메타는 뷰티 시장의 주축인 MZ세대 및 국내외 고객사와의 소통 접점 확대를 위해 설계했다. 접속 시 등장하는 외관 디자인에는 코스맥스의 슬로건인 ‘The Science of Korean Beauty’를 반영했다. 미래도시를 연상케 하는 건물에 연꽃과 소나무 등을 배치해 동양미를 살렸다.

내부는 코스맥스의 연구개발 자산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디지털 쇼케이스 공간 메인 홀과 비대면 전시 및 미팅이 가능한 B2B 공간 파트너십 홀로 구분했다.

메인 홀은 소재 랩(Material Lab) 기술 랩(Innovation Lab) 제형 랩(Formulation Lab) 브랜드 랩(Brand Lab) 4개의 공간으로 구성했다. 각각 코스맥스의 특허 소재, 독보적인 기술 브랜딩, 화장품 카테고리별 제형, 고객사별 브랜드 컨설팅 (OBM) 서비스를 위해 기획된 콘셉트 브랜드 소개 공간이다.

파트너십 홀은 코스맥스가 고객사를 대상으로 오픈하는 전용 B2B 클라우드 워킹(cloud working) 공간이다. 코스맥스가 제안하는 시즌별 트렌드와 특별한 테마를 가진 제형을 살펴볼 수 있다.

파트너십 홀 내에는 국내외 고객사와 시공간의 제약 없이 소통할 수 있도록 비대면 회의 시스템을 구축했다. 코스맥스는 5월 중 3D 미팅 시스템을 활용해 해외 고객사 대상 글로벌 웨비나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병만 코스맥스비티아이 대표이사는 코스맥스 메타는 코스맥스가 축적한 연구개발 자산을 디지털 기술을 통해 집대성한 가상 공간이라며 글로벌 뷰티 시장에서 신제품 출시 주기가 빨라지고 있는 만큼 시공간의 제약 없는 긴밀한 소통을 통해 고객사와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코스맥스 메타는 코스맥스 홈페이지 내 바로가기 버튼을 통해 접속할 수 있다. PC와 모바일, 국문과 영문 버전을 모두 제공한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