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포헤어, 글로벌 공략 위해 브랜드 정체성 강화

두피케어센터 전면에 내세우고 제품도 ‘전문화‧세분화’로 공략

심재영 기자 jysim@cmn.co.kr [기사입력 : 2024-01-05 14:20:52]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와이어트의 글로벌 두피케어 브랜드 닥터포헤어가 브랜드 론칭 10년을 맞아 두피케어에 대한 전문성과 차별성을 강화하는 새로운 브랜딩 캠페인에 나선다고 지난달 22일 밝혔다.

지난 10년간 탈모 샴푸의 인기를 견인하며 기능성 샴푸 시장을 선도한 닥터포헤어는 다양한 라인업으로 두피에 대한 토탈 솔루션을 제공해왔다. 앞으로는 글로벌 확장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며, 독보적인 더마 헤어케어 브랜드로서의 정체성을 강화하는데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자사 고유 두피케어센터와 트리콜로지스트(두피 전문가) 등을 통해 고객을 직접 만나고 진단해 온 차별화된 전문성을 내세워 두피 안티에이징영역에서 보다 전문적이고 세분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브랜드 아이덴티티(BI), 제품 리뉴얼, 키 비주얼 등 전 영역에 걸친 재정비도 마쳤다. 새롭게 바뀐 브랜드 콘셉트는 을 연상하게 한다. ‘두피케어센터를 통해 고객을 직접 마주하고 고민을 공유했던 경험을 근간으로 하고 있다.

브랜드 핵심 가치 중 하나인 ‘Joy of Shampoo (샴푸하는 즐거움)’을 메인으로 트렌디하고 생동감 넘치는 비주얼은 리브랜딩 공개 초기부터 2030 타깃에서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닥터포헤어는 2024년 시작과 함께 리브랜딩을 알리는 본격적인 캠페인을 실시한다.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중국 등 해외 공략도 더 강화할 예정이다.

닥터포헤어 브랜드 관계자는 이번 리브랜딩을 통해 닥터포헤어가 지난 10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쌓아온 전문성, 향후 서비스 비전과 방향성이 고객들에게 더 명확하게 전달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브랜드 슬로건 샴푸하는 즐거움(Joy of Shampoo)’과 같이 닥터포헤어와 함께 건강한 두피케어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도록 고객 목소리에 더 귀 기울이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