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코스모프로프 마이애미’ 성황리에 첫 개최

중남미 진출 노리는 K뷰티 40여 업체 등 24개국 709개 업체 참가

심재영 기자 jysim@cmn.co.kr [기사입력 : 2024-01-29 16:47:36]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세계적인 뷰티 전시회인 코스모프로프 시리즈가 123일 미국 마미애미에서 ‘2024 코스모프로프 북미 마이애미전시회로 한 해의 시작을 알렸다.

20회차 동안 매년 전 세계 뷰티 산업 종사자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코스모프로프 북미 라스베가스에 이어 다양성의 상징인 마미애미에서 새롭게 코스모프로프 북미 마이애미가 개최돼 더욱 혁신적인 글로벌 네트워크가 형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전시회는 마이애미에서 개최하는 첫 에디션임에도 불구하고 24개국 709개 업체가 참가해 뷰티 산업계, 유통업계, 수출입업계로부터 반드시 방문헤야 할 전시회로 인정받았다는 평가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남미 시장에 중점을 둔 것이어서 많은 주목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남미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한 40여 곳의 한국 유망 기업들이 코스모프로 마이애미에 참가했다. 코이코 한국공동관에는 에이피알, 스킨1004, 엠피알브레인, 이공이공, 스킨나인코스메틱, HSC, 애드윈코리아, 신세대, 재우인터내셔널, 바노바기 등의 기업이 참가했으며, 독일, 튀르키예, 프랑스, 이탈리아 등 뷰티 산업이 활발한 국가의 국가관 참여가 많았다.

한국공동관 참가사 중 한 관계자는 코스모프로프 마이애미가 첫 전시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중남미 바이어들과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이번 전시가 중남미 시장 진출에 발판이 될 수 있을 것 같다며 내년 전시회에도 참가하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이번 전시회에 참가해 많은 성과를 낸 스킨1004의 신혜연 팀장은 상담 바이어의 비중을 보면, 북미 시장 바이어가 반 정도이고, 나머지 반을 중남미 바이어가 차지했는데 멕시코, 에콰도르, 콜롬비아 바이어들이 K뷰티에 관심을 가지고 리테일 스토어에 직접 소싱하고자 부스를 방문했으며, 북미 대형 리테일 구매 담당자들도 한국관 부스를 많이 방문했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공동관을 주관한 코이코 김성수 대표는 가장 큰 뷰티 시장으로 알려진 미국에서 중남미 바이어를 집중적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의 장은 단연 코스모프로프 마이애미라고 생각한다첫 개최부터 많은 산업 관계자들과 기업에 관심을 받은 만큼, 앞으로도 많은 한국의 유망 기업들이 남미 시장 진출을 위해 코스모프로프 마이애미에 참가하기를 추천한다고 밝혔다.

한편, 코스모프로프 북미 마이애미 전시회는 2025121일부터 23일까지 두 번째 에디션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코이코는 2025년 전시회 한국관 참가사를 모집할 예정이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