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 위한 안티에이징‧미백, '이것'에 주목해야

메저커머스, 올리브영 1~4월 1.1만개 제품, 654만개 리뷰 분석
뷰티 트렌드 세미나서 MZ세대 안티에이징‧미백 트렌드 조명

심재영 기자 jysim@cmn.co.kr [기사입력 : 2022-05-31 오후 4:06:27]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MZ세대는 화장 밀림 없는 가벼운 제형의 안티에이징 제품을 선호하며, 주로 잡티세럼으로 여드름 흉터를 관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6일 메저커머스가 ‘MZ들이 바꾸고 있는 K뷰티라는 주제로 진행한 ‘THE NEXT 뷰티 트렌드 세미나에서 발표된 내용이다. 메저커머스는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올리브영에 등록된 1.1만개 제품과 654만개 구매 리뷰 데이터 속에서 뷰티 이커머스의 큰손인 MZ세대의 변화를 중점적으로 다뤘다.

2030세대, 영영감 원하지만 기름기는 싫어해
화장 밀림 없는 가벼운 제형 안티에이징 선호

메저커머스 분석에 따르면 최근 1년 내 네이버에선 얼리안티에이징검색량이 증가하고, MZ세대들을 겨냥한 얼리안티에이징 제품들이 지속적으로 출시되는 추세다.

이에 따라 급성장한 안티에이징 제품의 리뷰들 속에서 고객 니즈를 분석해 봤다.

3~4월 에센스 제품군에서 144위나 급상승한 미샤 타임 레볼루션 나이트리페어 앰플의 리뷰를 보면, 2030 세대가 76%로 기름지지 않은 쫀쫀함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또한, 3월 에센스 제품군에서 23위 상승한 구달의 살구 콜라겐 탄력 앰플에서는 화장이라는 키워드가 자주 언급되는데 2030세대들은 화장 밀림없는 가벼운 제형에 큰 점수를 주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와 함께 아이크림 제품군의 사용법관련 리뷰에선 저녁이란 키워드의 비중이 높은데, 이를 통해 MZ세대는 아침에 바르면 화장이 밀린다는 이유로 저녁에 듬뿍 바르고 자는 것을 선호하는 것을 알 수 있었다.

결론적으로, MZ세대들은 수분 앰플보다는 쫀쫀한 영양감을 원하지만 기름지지 않아야 하고, 화장이 무엇보다 중요한 세대로, 화장 밀림이 없는 가벼운 제형의 안티에이징 제품을 찾고 있다.

봄철되자 미백피지 관리하는 MZ세대
잡티세럼
으로 여드름 흉터 관리

잡티는 올리브영의 2030 리뷰 작성자의 피부 고민 4위로 이들이 가장 신경 쓰는 피부 고민 중 하나인 것으로 나타났다.

3~4월에 올리브영 잡티케어 스테디셀러 제품인 구달 청귤 비타C 잡티케어 세럼과 아이소이 잡티세럼의 리뷰 수가 각각 1,244, 635개 상승하며 리뷰 급상승 1, 2위를 차지했다.

주목해야 할 것은 MZ세대는 잡티케어 세럼을 여드름 흉터를 옅게 하는데 사용하고 있다는 점이다. 에센스 제품군의 리뷰 내 흉터언급 브랜드를 살펴보면, 아이소이와 구달 브랜드가 MZ세대들의 언급이 가장 많은 브랜드인 것으로 조사됐다.

흉터 관련한 리뷰들을 살펴보면 대부분 잡티세럼을 여드름 흉터를 옅게 하는데 활용하고 있다는 내용이다.

메저커머스의 신지선 뷰티 애널리스트는 “MZ들을 위한 잡티케어 제품은 여드름 민감성을 위한 저자극은 물론, 여드름 흉터를 옅게 하는 효능을 함께 어필하는 것이 중요해졌다고 강조했다.

이번 세미나와 관련한 전체 리포트 자료와 더 많은 세미나 정보는 메저커머스 홈페이지(https://measurecommerce.ai)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