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제3회 차세대연구자상 시상식 개최

국내 기초과학 연구 역량 향상 위해 2015년부터 매년 연구자 선정 포상

박일우 기자 free@cmn.co.kr [기사입력 : 2017-09-14 오전 11:36:47]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박일우 기자] 아모레퍼시픽(대표 심상배)은 9월 12일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아모레퍼시픽 차세대연구자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사단법인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KSMCB, 회장 임인경)의 2017년 정기학술대회 현장에서 진행됐다.


2015년 제정된 ‘아모레퍼시픽 차세대연구자상’은 2019년까지 매년 다섯 명의 국내 분자생물학 및 세포생물학 분야 연구자를 선발해 총 천만원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해당 분야 연구 성과를 토대로 발표한 논문의 제 1저자인 박사급 이하 연구원, 석·박사과정 대학원생을 대상자로 해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가 수상자를 선정한다.


주최 측에 따르면 이번 제3회 아모레퍼시픽 차세대연구자상 수상자에는 한국과학기술원 나노과학기술대학원 김정아 박사, 미국 예일대학교 메디컬스쿨 오지은 박사, 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 이현철 박사, 울산과학기술원 생명과학부 정한빈 박사, 대구경북과학기술원 뇌·인지과학전공 조봉기 박사가 선정됐다. 수상자는 아모레퍼시픽 차세대연구자 학회 세션에서 연구 업적에 관한 강연도 진행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육심욱 연구경영실장은 “아모레퍼시픽 차세대연구자상이 국내 우수한 기초과학 연구자분들의 역량 향상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지속 가능한 연구 개발을 통해 세상을 더욱 아름답고 건강하게 만들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1954년 화장품 업계 최초로 연구실을 개설한 이래 기술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 국내외 유수의 대학 및 연구기관과도 폭넓은 연구 네트워크를 구축해 시장 동향에 대응하기 위한 여러 노력을 진행하는 상황이다. 특히 여러 분야의 연구지원 협약을 통해 더 나은 국내 기초과학 연구 여건 조성을 위한 활동도 지속해서 이어가고 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