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영, 여성 장애인 일자리 지원 동참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 '희망나눔 바자회' 기부

이정아 기자 leeah@cmn.co.kr [기사입력 : 2020-05-15 오전 11:16:39]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라벨영(대표이사 김화영)이 지난 14~15일 양일간 구로지밸리몰 광장에서 진행되는 ‘희망나눔 바자회’에 약 2천5백만원 상당의 기초 화장품과 생활용품을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희망나눔 바자회는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나눔스토어 기빙플러스가 코로나19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로 지역 여성 장애인 일자리 지원을 위해 개최됐다. 이번 바자회는 기업에서 기부 받은 패션의류/잡화, 화장품, 식품, 유아용품 등의 다양한 제품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해 장애인 지원이라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CSV형 지역사회 행사로 기획됐다.


라벨영은 18개 협력기업 중 하나로 참여해 ‘쇼킹소주스킨’, ‘쇼킹단짠스크럽’, ‘쇼킹바나나샴푸’, ‘쇼킹금손세제’, ‘쇼킹굿바디라인 쿨버전’, ‘쇼킹알빠따크림’ 등 스킨케어부터 바디, 헤어, 주방세제까지 실생활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품목 총 1천5백개 제품을 기부했다.

김화영 라벨영 대표이사는 “시민들이 바자회에서 기부 상품을 구매하고 얻은 수익금으로 여성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이번 행사의 좋은 취지에 공감해 동참하게 됐다”며 “이번 행사 참여를 계기로 앞으로도 환경을 보호하고 소외 이웃도 도울 수 있는 지속 가능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