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중국 618 쇼핑축제'서 성과

후, 숨 등 5개 럭셔리 화장품 매출 전년대비 188% 성장

신대욱 기자 woogi@cmn.co.kr [기사입력 : 2020-06-22 오후 1:53:08]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CMN]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중국 내 상반기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618 쇼핑축제’에서 티몰(Tmall) 기준으로, 후와 숨, 오휘, 빌리프, VDL 등 5개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의 매출이 전년대비 188% 신장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후’는 매출이 지난해 대비 182% 신장한 가운데, 특히 인기 제품인 ‘천기단 화현’ 세트는 10만3000 세트가 판매되며 스킨케어 카테고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오휘’는 전년대비 매출이 무려 2493% 신장했다. 특히 인기 제품인 ‘더 퍼스트’ 세트는 라이브 방송 등의 영향으로 4만9000 세트가 판매되며 높은 인기를 얻었다.


이밖에 ‘숨’은 24%, ‘빌리프’는 128% 증가하는 등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를 중심으로 전년 대비 높은 성장을 보였고,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CNP’는 전년대비 509% 증가했다.


이와 함께 HPC(생활용품) 부문도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핑크솔트 펌핑치약’이 10만8000 세트 판매됐고, 헤어케어 ‘윤고 더퍼스트’는 20만4000 세트가 판매되며 전년대비 210%의 매출 성장을 달성했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