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부한 농축 보습 제공 ‘옹기 발효 숙성 화장품’

산야초 365일 옹기발효 효능 극대화…3단계 농축 보습 시스템 적용

신대욱 기자 woogi@cmn.co.kr [기사입력 : 2013-10-24 오후 6:11:33]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소망화장품 ‘라엠(Ra:M)’



중저가 시장 니즈 반영 개발

소망화장품(www.somangcos.co.kr)이 지난 9월 첫선을 보인 ‘라엠(Ra:M)’은 천연 유래 원료를 옹기 속에서 자연 발효해 만든 화장품 브랜드다. 피부 광채와 보습, 탄력 등 여러 가지 기능을 동시에 선사하는 멀티 스킨케어 브랜드임을 내세웠다.

무엇보다 ‘라엠’은 합리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개발한 브랜드다. 지속되는 경기침체로 프리미엄 시장의 성장이 둔화되고 중저가 화장품에 대한 니즈가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반영했다. 소비자 니즈와 함께 시판 채널에서 차별화된 중저가 화장품 개발 요구도 수용한 것이 ‘라엠’이다.

이와 함께 경기침체와 맞물려 소비자 구매 화장품군도 간소화돼 단계별, 기능별 제품 구매 대신 멀티케어 제품을 구매하는 간편 소비 성향도 반영했다.

회사 차원에서도 프리미엄 안티에이징 전문 브랜드 ‘RGII’와 한방화장품 브랜드 ‘다나한’, 감각적인 생활케어 브랜드 ‘꽃을든남자’ 등 중고가의 시판채널 브랜드 외에 중저가 여성 기초 브랜드를 갖출 필요성이 있었다는 점도 작용했다. 회사측은 이를 위해 최근의 시장상황을 반영하고 합리적 소비를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와 구매 패턴을 분석해 ‘라엠’ 브랜드를 개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같은 연구를 바탕으로 스킨케어의 가장 기본인 보습에 충실하고 윤기와 탄력까지 회복시켜주는 중저가 멀티케어 브랜드로 탄생시켰다는 것. 특히 천연 유래 원료를 사용해 차별화도 꾀했다. 합리적인 가격대와 고품질을 동시에 추구하는 30~40대 저관여 여성들을 타깃으로 풍부한 보습감과 영양감의 멀티 스킨케어 제품으로 개발됐다.

5가지 청정 산야초 농축 풍부한 보습 실현

‘라엠’은 피부에 보습과 윤기, 탄력을 극대화할 수 있는 3단계 ‘농축 보습’으로 최상의 피부 컨디션을 실현할 수 있다는데 중점을 뒀다. 또 전제품 주름개선 기능성을 인증받기도 했다.

주요성분으로 ‘산야초 발효액’을 사용해 효능을 높인 점도 눈에 띈다. 산야초 발효액은 5가지 청정 산야초(민들레, 황기, 쑥, 차조기, 삼백초)의 응축 성분을 전통 옹기 속에서 365일 이상 자연 발효해 유효성분을 최적화하고 다시 한 번 저온숙성 시스템을 통해 안정화 과정을 거쳐 개발한 성분이다. 이같은 고농도 발효액을 원료로 사용해 피부에 풍부한 보습과 영양을 전달, 피부를 편안하게 감싸주고 맑은 피부결로 관리해준다.



특히 라엠의 산야초 발효액은 국내 친환경영농조합과 제천 약초시장에서 다섯가지 산야초를 공급받아 각 식물의 고유성분과 특성에 따라 당침을 통해 식물의 수액과 유용물질을 개별 추출한 뒤 전통 옹기에서 각각 1~5년 자연발효를 거친 후 저온숙성 시스템을 거쳐 고농도의 천연유래 발효액을 얻어냈다.

저온으로 숙성시켜 열로 인한 유효성분의 손실을 방지하고 발효와 숙성을 통해 보습인자의 생성을 극대화했다. 특히, ‘옹기’는 금속과의 반응을 차단해 변성을 막고 효능 물질을 신선하게 유지시켜주며 원료에 담겨있는 불순물을 자연적으로 걸러주는 효과가 있어 피부에 순하게 사용할 수 있다.

여기에 발효시킨 꿀과 세라마이드 리포좀 성분이 피부에 풍부한 영양과 빛나는 윤기를 부여하며 식물성 스쿠알란과 아데노신 성분은 피부 장벽을 강화시켜 탱탱하고 탄력 있는 피부로 가꿔준다.

자연 발효 화장품 ‘라엠(Ra:M)’은 라엠 딥 커버리 스킨(150ml)과 딥커버리 로션(150ml), 딥 커버리 에센스(50ml), 딥 커버리 크림(50ml), 딥 커버리 아이크림(30ml) 등 5종으로 구성됐다. 14,000원~20,000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전국 다나한, 뷰티크레딧 매장에서 만날 수 있다.

라엠의 농축 보습 3단계 시스템

1단계 : 피부 정화&수분 공급(산야초 발효액)
-> 피부의 결을 다스리는 5가지 산야초 민들레, 황기, 쑥, 차조기, 삼백초가 자연발효를 거쳐 피부를 정화하고 피부 표면까지 수분을 끌어올려 수분 보유능력을 높여준다.

2단계 : 영양 침투&보습막 형성(발효꿀, 세라마이드 리포좀)
-> 발효화된 꿀이 피부에 밀도있게 보습과 영양을 전달하고 피부의 수분이 날아가지 않도록 보호하는 세라마이드 리포좀을 함유해 피부 수분을 오래도록 지켜준다. MLLC(Multi-layer liquid crystal) 기술을 적용해 피부 각질층과 유사한 매트릭스 제형이 유효성분의 공급과 보습 지속력을 강화해준다.

3단계 : 피부 장벽 강화(식물성 스쿠알란, 아데노신)
-> 올리브 오일에서 추출한 식물성 스쿠알란 성분이 피부에 빠르게 침투해 수분 증발을 방지해주고 아데노신이 탱탱하고 탄력있는 피부로 관리해준다.

Copyright ⓒ cm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 컨텐츠 이미지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

제휴사 cbo kantarworldpanel kieco
img img

뉴스레터뉴스레터구독신청